대륙별
국가별
분야별

환경규제

멕시코시티, 7가지 핵심 계획을 포함하는 환경 프로그램 실행 예정

클라우디아 쉐인바움(Claudia Sheinbaum) 멕시코시티 시장은 수도인 멕시코시티를 위한 종합 환경 프로그램을 도입함.

 

쉐인바움 시장은 수요일, 종합 환경 프로그램의 7가지 세부 계획을 설명함.

 

1번째 계획은 올해 6월부터 202011월까지 10mn의 나무를 도시 전체에 다시 심는 것임. 그 과정에서는 당국 및 일반 대중들의 참여도 요구됨.

 

2번째 계획은 도시의 강 및 수자원 청정화에 관한 것임. 올해 당국은 국가 운하와 샌 브웨이너벤투러(San Buenaventura), 로스 레메디오스(Los Remedios), 산티아고(Santiago) 강을 청정화할 계획임. 현 정부가 청정화 계획을 추진할 다른 지역으로는 소치밀코(Xochimilco) 운하 그리고 관리 중인 엘 살라도(El Salado)와 커아우테펙(Cuautepec) 라군 등이 있음.

 

3번째 계획은 멕시코시티를 제로 폐기물 도시로 만들겠다는 것임. 쉐인바움 시장은 이와 관련된 조치는 아직 발표되지 않았으나 최근 1회용 플라스틱 사용 금지에 대한 의회 승인이 그 시작을 알리는 것이라 말함.

 

4번째 계획은 지속가능한 물 관리, 5번째 계획은 통합적이고 지속가능한 운송 전략, 6번째 계획은 일부 사업에 태양열을 활용하는 것, 7번째 계획은 대기 질을 개선하고 기후변화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것임.

 

쉐인바움 시장의 긴급 환경 프로그램은 광범위한 기후변화 문제 해결 노력의 일환으로, 멕시코 주정부와 연방정부의 협력 하에 오염 수치가 높을 때 더욱 강력한 운전 규제를 하는 등의 긴급 조치 시행을 촉진해야 함.

 

  • 해시태그
  •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 기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 담당자
    관리자
  • 전화번호
    02) 2284-1172